2016.09.19 (월)

뉴욕 뉴스

커네티컷 네일업계 주정부 시행법 관련 세미나




커네티컷 네일업계가 주정부 시행법 관련 세미나를 9월 21일  오전 12시 커네티컷 한인교회에서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주 정부의 최저임금및 라이센스법 제정을 위한 Working Group 활동 관련 보고및 Working Group에 협회를 대변할수 있는 인원을 최대한 참여시키기 위함이며 세미나에는 주 노동국와 공공보건국 관계자(Public Health Department, CT Labor Department)가 참여할 예정이다 .


이경호 커네티컷  네일협회 회장은주정부에서 시행하고자 하는 최저임금과 라이센스 법이 주정부의 의도대로 진행된다면 네일업계는 더이상 비지니스를 유지하기가 어렵고 생각되며  커네티컷 협회에서는 로비스트를 고용하여 주 정부의 움직임을 파악하며 대비하고 있는데  지금 모든 결정권을 가지고 활동을 시작하려는 Working Group에 저희 협회를 대변할수 있는 인원을 최대한 참여시키고자 한다며 현재  10인으로 구성되는 주정부 Working Group에 협회 임원 한명을 참여시킬수 있는 권한을 가졌지만  지속적으로 2명정도를 더 참여시킬수 있도록  지금 로비스트와 함께 활동중 이라고 말했다 .


또한 이경호회장은 현재 주 정부에서는  네일협회의 활동에 지대한 관심을 가지고 있다고 말하고 이번 세미나에서는 주 정부에 네일업주들의 절실함을 보여줄수 있는 많은 일들이 시행될 예정 이라며  회원 여러분들의 많은 협조를 다시한번 부탁 한다고 했다 .


세미나 일정

일시 : 9월 21일

장소 : 커네티컷 한인교회

강사 : Public Health Department, CT Labor Department

참석자: 이경호 회장, 노무홍 이사장, 장석천 부회장, 박용해 고문, Jim Amann(로비스트)

문의 : 203-512-5288.


기사, 이미지 제공 : 커네티컷  네일협회



관련기사





알바천국,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에게 따뜻한 응원과 위로 전해 (뉴스와이어) 알바천국과 강하늘이 아르바이트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제작한 동영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털 서비스 알바천국(대표: 최인녕)이 인기배우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이 일하는 현장을 깜짝 방문해 응원하는 내용의 ‘수고했어, 오늘도 - 강하늘 편’이 알바천국 홈페이지에서 22일 공개됐다. 알바천국 ‘천국의 우체통’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된 이번 깜짝 영상은 한 여학생이 알바를 하고 있는 고기집에 강하늘이 모자를 눌러쓴 채 등장해 인사를 건네며 시작된다. 오래 서 있다 보니 다리가 아프다는 알바생에게 강하늘은 자신의 알바 경험을 이야기하며 “그래 맞아, 나도 오리고기집 알바할 때 제일 힘든 게 서 있는 거였어”라며 공감하는 한편, 고기를 직접 구워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알바생의 퇴근시간이 되자 강하늘은 “오늘은 시간도 늦었으니 집까지 바래다줄게”라며 퇴근길을동행하면서 알바생과 이야기를 나눴다. 직접 구입한 발 마사지기까지 선물하며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이 영상은 25일 기준으로 온라인 상에서 약 65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천국의 우체통은 알바천국이 알바생들의 소원을 이뤄주고 응원하기 위해 지난 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