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2 (월)

뉴욕 뉴스

아메리칸 항공, 뉴욕 JFK 공항에 플래그십 퍼스트 다이닝 및 플래그십 라운지 오픈

미국 항공사 최초로 레스토랑 스타일의 다이닝 공간을 지상에 오픈, 플래그십 퍼스트 고객을 위한 서비스를 한 차원 끌어 올려



아메리칸 항공이 뉴욕 존 F 케네디(JFK) 국제공항에서 새롭게 리노베이션을 단행한 ‘플래그십 라운지(Flagship Lounge)’와 새로운 ‘플래그십 퍼스트 다이닝(Flagship First Dining)’을 선보였다. 5월 25일 문을 연 JFK 라운지 외에도 플래그십 라운지의 리노베이션이나 신규 개소가 예정된 지역은 다음과 같다. 


-시카고 오헤어(ORD)(ORD 내 신규 장소) 

-댈러스 포트워스(DFW)(신규) 

-로스엔젤레스(LAX) 

-런던 히드로(LHR) 

-마이애미(MIA)(신규) 

-필라델피아(PHL)(신규) 


아메리칸 항공은 지난해 프리미엄 여행 서비스 분야에 대한 2억달러 규모 투자의 일환으로 플래그십 라운지 리노베이션을 시작했으며 플래그십 퍼스트 다이닝 계획안을 발표한 바 있다. 


◇플래그십 라운지 (Flagship Lounge) 


이번 플래그십 라운지 오픈에 맞춰 아메리칸 항공은 플래그십 라운지의 이용 대상을 자격 요건을 갖춘 국제선 및 대륙 횡단 항공편을 이용하는 일등석 고객 외에도 해당 항공편을 이용하는 비즈니스석 고객까지 확대했다. 리노베이션을 단행해 규모가 더욱 확대된 JFK 내 플래그십 라운지의 경우 별도의 조용한 공간, 개인별 업무 공간 및 샤워 시설을 갖춰 고객들이 탑승 전 휴식, 업무 처리 또는 재정비를 할 수 있도록 했다. 따뜻한 요리와 찬 요리가 골고루 준비된 뷔페, 단품 위주의 다이닝 메뉴 및 주문 후 조리되는 전채 요리가 번갈아 제공되는 셰프의 추천 코스 등 다양한 종류의 음식을 즐길 수 있으며 음식에 어울리는 프리미엄 와인이나 샴페인 혹은 ‘make your own cocktail(직접 만드는 칵테일)’ 스테이션에서 만든 음료를 함께 곁들일 수 있다.


◇플래그십 퍼스트 다이닝 (Flagship Dining) 


자격을 갖춘 국제선 및 대륙 횡단 노선을 이용하는 일등석 고객에 한해 플래그십 라운지 내에 위치한 ‘플래그십 퍼스트 다이닝(Flagship First Dining)’을 이용할 수 있다. 고급 레스토랑과 같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래그십 퍼스트 다이닝에서는 현지의 분위기에서 영감을 얻은 메뉴와 함께 풀서비스 다이닝이 무료로 제공될 예정이다. 


JFK 메뉴에는 현지 식재료 공급업체인 ‘스프라우트 크리크 팜(Sprout Creek Farm)’의 치즈 및 ‘조이스 팜(Joyce Farms)’의 목초사육 소고기 등 이 사용되며, 특히 목초사육 소고기는 아메리칸 항공의 모든 플래그십 퍼스트 다이닝에서 제공되는 아메리칸 항공의 시그니처 메뉴인 ‘플래그십 버거(Flagship Burger)’에 사용될 예정이다. 뉴욕의 유명한 믹솔로지스트 파멜라 위즈니처(Pamela Wiznetzer)가 디자인한 특별 칵테일과 마스터 소믈리에 데스몬드 에차바리에(Desmond Echavarrie)가 엄선한 와인도 즐길 수 있다. 


아메리칸 항공의 커트 스타치(Kurt Stache) 마케팅·로열티·영업 담당 수석 부사장은 “플래그십 라운지 및 플래그십 퍼스트 다이닝 이용 고객들은 여행 하는 내내 한층 더 수준 높은 서비스를 즐기게 될 것이다”며 “아메리칸 항공은 이미 미국 항공사 가운데 최상의 프리미엄 기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리모델링을 완료한 플래그십 라운지를 공개하고 미국 항공사 가운데 최초로 공항 내 최고급 다이닝 서비스를 제공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 아메리칸 항공은 플래그십 경험에 대해 자부심을 갖고 있으며 고객들이 최고의 서비스라는 데 동의해주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아메리칸 항공은 올해 플래그십 퍼스트 다이닝을 마이애미 및 로스엔젤레스에 추가할 계획이며 이후 댈러스 포트워스 및 런던 히드로로 확대할 예정이다. 


◇플래그십 퍼스트 체크인 (Flagship First Check-In) 


이 외에도 일부 국제선 및 대륙 횡단 노선을 이용하는 고객의 경우 JFK의 제8터미널을 비롯해 여러 공항에 위치한 전용 체크인 공간인 ‘플래그십 퍼스트 체크인’을 이용해 여행을 시작할 수 있다. 이들을 맞이하게 될 전담 프리미엄 고객 서비스 직원이 체크인 수속을 지원하고, 수하물 체크와 우선 검색대까지 에스코트도 제공할 예정이다. 플래그십 퍼스트 체크인은 현재 시카고 오헤어, 런던 히드로, 로스엔젤레스 및 마이애미에서 제공되고 있으며 댈러스 포트워스에서도 제공될 예정이다. 


플래그십 퍼스트 체크인, 플래그십 라운지 및 플래그십 퍼스트 다이닝의 이용 정책, 위치 등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메리칸 항공 페이스북: http://Facebook.com/AmericanAirlines

보도자료 출처: 아메리칸 항공

웹사이트: http://www.aa.com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