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토)

뉴욕 뉴스

KOTRA, ‘K-Move Career Fair NYC’ 개최


KOTRA 뉴욕무역관 (은 오는 31일 미 동부 최대 규모의 한인 취업박람회인 ‘K-Move Career Fair NYC’를 맨해튼 미드타운 힐튼호텔에서 4번째로 개최한다. 


이번 박람회에는 32개 기업이 참가해 50여명의 구직자를 채용할 예정이다. 대부분의 참가 기업들이 한인 유학생들을 위한 비자 스폰서를 제공하고 있어 취업 비자가 필요한 유학생들에게는 특히 유익한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뉴욕 주 시민서비스국과 뉴욕 시 행정서비스국도 이번 행사에 참여해 한인 유학생들이 주정부, 시정부의 공무원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채용박람회는 구인기업들이 사전 및 현장에서 등록한 구직자들과 1:1 채용인터뷰를 진행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사전 등록한 구직자들에게 우선적으로 면접의 기회가 주어지며, 현장 등록한 구직자들에게도 현장에서 면접 기회가 주어질 예정이다. 


뉴욕시 행정서비스국, 뉴욕주 시민서비스국, LG전자, 삼성투자증권, KB 은행, 파리바게트, 잉글우드 병원, H-Mart, Mass Mutual Financial Group를 비롯하여 H-1B 비자 및 영주권 스폰서 기업이 다수 참여해 정부, 의료, 금융, IT 등 다양한 분야에서 우수한 한인 인재를 채용한다.


지난 3월부터 KOTRA 뉴욕 K-Move 센터는 한인 구직자들을 대상으로 이력서 첨삭 및 인터뷰 준비, 전공 분야별 모의면접 등의 취업에 필요한 전반적인 교육 과정을 제공하는 취업준비학교(Career Prep School)를 진행했다. 


이 프로그램을 수료한 15명의 구직자들에 대해서는 이번 채용박람회에서 구인 기업들과 실전 면접을 볼 수 있도록 매칭을 했다. 이들 참가자들이 실제 취업에 성공할지 귀추가 주목이 된다.


행사장에서는 구직자들의 커리어 개발을 위한 K-Move 커리어 컨설팅 서비스 및 이력서 첨삭 서비스도 시행된다. 구직자들의 가장 큰 난관 중에 하나인 비자 문제에 있어서는 최근 트럼프 행정부의 변화된 비자 동향을 안내하고 자문하기 위해 이민전문 변호사들이 별도 부스를 마련해 법률 자문을 제공한다.


자세한 문의 : 

K-Move New York Center (2018kmovecfnyc@gmail.com) 

관련기사






홍춘천치즈닭갈비, 뉴욕 맨하튼 진출 사진 제공 : 홍춘천치즈닭갈비 뉴욕점 치즈닭갈비 전문점 대한민국 프랜차이즈 ‘홍춘천치즈닭갈비’가 뉴욕 맨해튼 코리아타운에 진출해 호조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이 매장을 연 최경림(60) 대표는 뉴욕에서 한국 외식업만 25년간 운영해온 장사 베테랑이다. 특히 고깃집 종로상회는 맨해튼의 맛집 명소로 유명하다. 홍춘천은 10월 말부터 가 오픈하여 지난주 화요일(뉴욕시간)에 본격적으로 오픈해 198㎡ 규모의 점포에서 일평균 매출이 1000만원 선에 이른다고 밝혔다. 피크타임에는 1시간 이상 줄을 서서 기다릴 정도인데, 돌아가는 고객들도 꽤 많은 편이다. 홍춘천은 지난해 일본 도쿄 중심가에 진출한 데 이어 뉴욕 맨해튼에서도 한국 닭갈비 맛의 인기를 확인하면서 글로벌 브랜드를 지향하는 홍춘천의 계획이 점점 더 실현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최 대표는 1년 전부터 한국 외식 브랜드를 가져가기 위해 코리아타운을 방문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해봤다. 그 여론조사에서 한국 음식 중 가장 인기 있는 음식 중에서 닭갈비가 3위를 차지해서 한국 브랜드를 물색하다가 튼튼한 본사와 안정적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홍춘천치즈닭갈비를 선택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