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7 (일)

뉴욕 뉴스

미코바이오메드, 미국 Siloam Biosciences Inc 인수

미코바이오메드(대표 김성우)는 미국 의료기기전문업체 Siloam Biosciences Inc.의 지분 100%를 인수한다고 25일 밝혔다. iloam Biosciences

Siloam Biosciences Inc.는 2002년에 설립되어 미세유체기반의 차세대 면역진단 플랫폼(Bio MEMS)을 바탕으로 진단 키트 및 장비의 연구개발, 생산 및 판매사업을 영위해온 의료기기 전문 기업이다. 회사는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에 위치해 있으며, 대표이사 Chong H. Ahn은 신시내티 주립대학 전자공학과 및 바이오메디컬학과 석좌교수로 재직중인 한국계 미국인이다. 

Siloam Biosciences Inc.는 비상장사로 19명이 주식을 소유하고 있다. 이번 인수는 주주 19명을 대상으로 제3자배정 유상증자를 통해 미코바이오메드의 신주를 발행하고, 그 납입대가로 Siloam Biosciences Inc.의 총발행주식 16만8254주를 전량 현물출자로 납입받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현물출자로 인해 법원의 인가 등의 절차를 거치기에 인수완료예정일은 7월 31일이다. 

미코바이오메드 김성우 대표이사는 “이번 Siloam Biosciences Inc.의 인수를 통해 면역진단사업분야 진출 및 사업적 시너지 극대화를 이루고, 분자진단 및 생화학진단, 면역진단을 아우르는 종합 바이오 의료 POCT 진단 전문회사로 성장하는 바탕을 마련했다”며 “이를 바탕으로 해외 시장에서의 성과를 가시화 하는 데에 집중하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홍춘천치즈닭갈비, 뉴욕 맨하튼 진출 사진 제공 : 홍춘천치즈닭갈비 뉴욕점 치즈닭갈비 전문점 대한민국 프랜차이즈 ‘홍춘천치즈닭갈비’가 뉴욕 맨해튼 코리아타운에 진출해 호조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이 매장을 연 최경림(60) 대표는 뉴욕에서 한국 외식업만 25년간 운영해온 장사 베테랑이다. 특히 고깃집 종로상회는 맨해튼의 맛집 명소로 유명하다. 홍춘천은 10월 말부터 가 오픈하여 지난주 화요일(뉴욕시간)에 본격적으로 오픈해 198㎡ 규모의 점포에서 일평균 매출이 1000만원 선에 이른다고 밝혔다. 피크타임에는 1시간 이상 줄을 서서 기다릴 정도인데, 돌아가는 고객들도 꽤 많은 편이다. 홍춘천은 지난해 일본 도쿄 중심가에 진출한 데 이어 뉴욕 맨해튼에서도 한국 닭갈비 맛의 인기를 확인하면서 글로벌 브랜드를 지향하는 홍춘천의 계획이 점점 더 실현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최 대표는 1년 전부터 한국 외식 브랜드를 가져가기 위해 코리아타운을 방문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해봤다. 그 여론조사에서 한국 음식 중 가장 인기 있는 음식 중에서 닭갈비가 3위를 차지해서 한국 브랜드를 물색하다가 튼튼한 본사와 안정적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홍춘천치즈닭갈비를 선택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