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뉴욕 뉴스

뉴욕 한인 상공회의소, 미국 뉴욕 상공회의소와 MOU 체결


사진 앞줄 왼쪽부터 류제봉 행사준비위원장, 마크 제프 회장, 김선엽 회장, 황창엽 수석부회장

사진제공 : 뉴욕 한인 상공회의소


뉴욕 한인 상공회의소 (회장 김선엽)는 지난 15일 미국 뉴욕 상공회의소 (회장 마크 제프,www.chamber.nyc)와의 MOU 체결을 하였다. 라고 20일 밝혔다.


미국 뉴욕 상공회의소는 회원이 30,000여 명 이상의 주류 기업인으로 구성된 미국의 대표적인 상공회의소이다.


MOU 체결 후 미국 뉴욕 상공회의소가 9월 21일 맨해튼 힐튼호텔에서 개최되는 Chamber Business EXPO에서 한국의 우수 상품 전시회 및 '한국상품박람회'를 개최하는데 합의 하였으며 향후 양국 간의 상공회의소는 공동 사업  추진에도 뜻을 같이 하였다.


김선엽 뉴욕 한인 상공회의소 회장은 "뉴욕 상공회의소가 주최하는 채임버 비즈니스 엑스포(Chamber Business EXPO)는 6,000여 명 이상이 매년 참가하는 뉴욕의 대표적인 행사이기에 한인상공인의 결속, 한류의 문화 및 가치를 널리 알리는데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당일 행사장에는 한국전통 민속 음악도 펼쳐질 예정이다.


관련기사






홍춘천치즈닭갈비, 뉴욕 맨하튼 진출 사진 제공 : 홍춘천치즈닭갈비 뉴욕점 치즈닭갈비 전문점 대한민국 프랜차이즈 ‘홍춘천치즈닭갈비’가 뉴욕 맨해튼 코리아타운에 진출해 호조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이 매장을 연 최경림(60) 대표는 뉴욕에서 한국 외식업만 25년간 운영해온 장사 베테랑이다. 특히 고깃집 종로상회는 맨해튼의 맛집 명소로 유명하다. 홍춘천은 10월 말부터 가 오픈하여 지난주 화요일(뉴욕시간)에 본격적으로 오픈해 198㎡ 규모의 점포에서 일평균 매출이 1000만원 선에 이른다고 밝혔다. 피크타임에는 1시간 이상 줄을 서서 기다릴 정도인데, 돌아가는 고객들도 꽤 많은 편이다. 홍춘천은 지난해 일본 도쿄 중심가에 진출한 데 이어 뉴욕 맨해튼에서도 한국 닭갈비 맛의 인기를 확인하면서 글로벌 브랜드를 지향하는 홍춘천의 계획이 점점 더 실현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최 대표는 1년 전부터 한국 외식 브랜드를 가져가기 위해 코리아타운을 방문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해봤다. 그 여론조사에서 한국 음식 중 가장 인기 있는 음식 중에서 닭갈비가 3위를 차지해서 한국 브랜드를 물색하다가 튼튼한 본사와 안정적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홍춘천치즈닭갈비를 선택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