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7 (일)

뉴욕 뉴스

샘표 연두, 미국 식품 박람회 우수제품상 최종 후보 올라


2018 서플라이사이드 웨스트 파이널리스트


샘표의 순식물성 요리에센스 ‘연두’가 미국에서 열리는 식품 박람회 ‘서플라이사이드 웨스트(SupplySide West)’에서 선정하는 우수제품상 최종 후보에 올랐다. 


서플라이사이드 웨스트는 전세계 식자재, 완제품 제조업체들이 참가하는 무역 박람회이자 교육포럼이다. 매년 1300여 업체와 1만6000여명의 업계 관계자들이 참여해 세계 식품 트렌드와 기술에 대한 정보 공유와 네트워킹이 활발하기로 유명하다. 무엇보다 매년 발표되는 우수제품상에 업계의 이목이 쏠린다. 


‘서플라이사이드 웨스트’를 개최하는 글로벌 전시기획 전문기업 ‘인포르마(Informa Exhibitions)’와 글로벌 식품 전문 매체 ‘내추럴 프로덕트 인사이더(Natural Product INSIDER)’는 지난달 14일 ‘우수제품상(CPG Editor‘s Choice Awards)’ 최종 후보를 발표했다. 제품의 혁신성과 시장에 미치는 영향 등을 고려해 총 28개 부문에 대해 각각 5개 제품을 선정했는데, 샘표 ‘연두’가 양념과 드레싱, 마리네이드 부문 최종 후보에 포함됐다. 


심사에 참여한 ‘내추럴 프로덕트 인사이더’의 샌디 알멘다레즈(Sandy Almendarez) 편집장은 “글로벌 식품 산업을 다루는 편집자로서 창의적인 사고와 실행력으로 새로운 성분과 향미, 기술과 가공법을 사용해 업계의 관례를 깨고 신선한 자극을 주는 브랜드와 제품을 소개할 수 있어 기쁘다”며 “접수된 600여 종의 제품을 편집자들이 모두 맛 보는 등 면밀히 조사하고 평가해 최종적으로 소비자의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훌륭한 제품들로 최종 후보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샘표는 세계 식품업계 전문가들에게 최고의 제품만을 선정해 소개해온 서플라이사이드 웨스트에서 연두가 우수제품상 최종 후보에 오른 것은 대단한 성과라며 연두가 콩을 발효시켜 만든 순식물성 제품인데다 어떤 재료와도 잘 어울려 음식을 맛있고 건강하게 즐길 수 있게 해준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 같다고 밝혔다. 


올해 서플라이사이드 웨스트는 11월 6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 만달레이 베이 리조트에서 열리며, 서플라이사이드 우수제품상 최종 수상자(식음료군)는 11월 9일에 발표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홍춘천치즈닭갈비, 뉴욕 맨하튼 진출 사진 제공 : 홍춘천치즈닭갈비 뉴욕점 치즈닭갈비 전문점 대한민국 프랜차이즈 ‘홍춘천치즈닭갈비’가 뉴욕 맨해튼 코리아타운에 진출해 호조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이 매장을 연 최경림(60) 대표는 뉴욕에서 한국 외식업만 25년간 운영해온 장사 베테랑이다. 특히 고깃집 종로상회는 맨해튼의 맛집 명소로 유명하다. 홍춘천은 10월 말부터 가 오픈하여 지난주 화요일(뉴욕시간)에 본격적으로 오픈해 198㎡ 규모의 점포에서 일평균 매출이 1000만원 선에 이른다고 밝혔다. 피크타임에는 1시간 이상 줄을 서서 기다릴 정도인데, 돌아가는 고객들도 꽤 많은 편이다. 홍춘천은 지난해 일본 도쿄 중심가에 진출한 데 이어 뉴욕 맨해튼에서도 한국 닭갈비 맛의 인기를 확인하면서 글로벌 브랜드를 지향하는 홍춘천의 계획이 점점 더 실현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최 대표는 1년 전부터 한국 외식 브랜드를 가져가기 위해 코리아타운을 방문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해봤다. 그 여론조사에서 한국 음식 중 가장 인기 있는 음식 중에서 닭갈비가 3위를 차지해서 한국 브랜드를 물색하다가 튼튼한 본사와 안정적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홍춘천치즈닭갈비를 선택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