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24 (일)

스타트업

샌드박스네트워크, 버츄얼 유튜브 채널 론칭

샌드박스네트워크가 시각효과(VFX) 업체인 위지윅스튜디오와 함께 국내 MCN 최초로 버츄얼 유튜버 '호요리'와 '도차비'가 등장하는 '버츄얼몬스터' 유튜브 채널을 론칭했다.


버츄얼 유튜버란 실시간 3D 렌더링을 바탕으로 디자인된 가상의 3D 캐릭터를 활용하여 제작된 콘텐츠를 말하며, 일본에서는 2016년도에 론칭한 '키즈나 아이'라는 VTuber(Virtual YouTuber의 합성어)를 시작으로 버츄얼 유튜버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였으며 현재 일본 내 약 5천여 개의 VTuber 채널이 존재한다. 


이번에 론칭한 '버추얼 몬스터' 채널은 외계에서 온 인물인 도깨비 도차비와 구미호 호요리가 마계에서부터 지구로 차원 이동을 하여 생활하는 스토리를 담을 예정이며, 두 명의 캐릭터가 존재하며 한국적인 세계관이 반영되었다는 점에서 기존 VTuber와의 차별점을 두었다.



메인 이미지 


채널 책임자 샌드박스네트워크 소속 임금빈 프로듀서는 “10대들을 위한 건강한 콘텐츠를 만들고 싶다”라며 “다양한 시도를 통해 VTube 업계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며 앞으로의 각오를 보였다.

 
image credit : 샌드박스네트워크

버츄얼몬스터' 유튜브 채널 : https://bit.ly/2WiFmwE
샌드박스네트워크 : https://www.sandbox.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