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월)

한국 뉴스

삼성물산,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 견본주택 오픈

올해 강남권 마지막 분양 단지로 관심 집중, 146세대 일반분양
12월 6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7일 1순위 청약 접수
크리스마스 셀카존, 선착순 기념선물 등 다양한 이벤트 실시


삼성물산은 2일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

(사진제공: 삼성물산)


삼성물산(대표이사 최치훈)은 2일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 견본주택을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서울 서초구 잠원동 52번지 일대를 재건축하는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는 올해 강남권에서 분양하는 마지막 단지로 주목을 받고 있다.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는 지하3층에서 지상 32층 6개동, 전체 475세대로 이 중 일반분양은 146세대임. 일반분양분 전체는 전용85㎡ 이하 중소형으로 이뤄져 실수요자로부터 높은 관심을 끌 것으로 예상된다. 일반분양 타입별 세대수는 ▲59㎡A 10세대, ▲59㎡B 18세대, ▲84㎡A 59세대 ▲84㎡B 28세대 ▲84㎡C 31세대다. 


또한 남향 위주의 판상형 구조가 전체 분양세대의 90%를 차지해 각 세대의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했다.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 인근에는 잠원한강공원이 위치해 있어 수영장 등 다양한 운동시설을 이용할 수 있으며 신동초, 신동중, 현대고 등 뛰어난 교육 환경도 갖추고 있다. 


삼성물산은 11.3 대책으로 강남권 신규공급 축소가 예상되며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는 집단대출 규제를 피할 수 있는 올해의 마지막 강남분양물량이다며 일반분양 모두 중소형이며 최저층에서 최고층까지 구성되어 있어 고객들의 지속적인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2일 개관하는 래미안 신반포 리오센트 견본주택에서는 방문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체험과 선물을 제공하는 북 카페(book café) 컨셉의‘리오센트 라이프스타일 카페’를 운영할 예정이다. 


크리스마스 셀카존, 전문 세무 상담 서비스, 조망 VR 체험 부스 등 래미안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로 고객에게 다가갈 것이다. 


개관 후 3일 동안에는 방문 선착순 300명 고객에게 기념선물을 증정하며, 1순위 청약자가 청약접수증을 갖고 견본주택을 방문할 경우 3만원 상당의 케익상품권을 증정할 계획이다. 


견본주택은 오는 12월 2일부터 서울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 갤러리에 마련됐다. 12월 6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2월 7일 1순위 청약 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당첨자 발표는 15일, 계약기간은 20일부터 22일까지다. 평균분양가는 3.3㎡당 4200만원대로 책정됐다.


출처: 삼성물산

웹사이트: http://www.samsungcorp.co.kr

관련기사